신제품/신기술

맞춤형 화장품 서비스 라네즈‘마이 딜리셔스 테라피’ 오픈

‘립 슬리핑 마스크’에 총 10가지 향 선택, 패키지도 DIY로 제작
10월 1일부터, 명동 라네즈 플래그숍에서 체험

라네즈는 ‘립 슬리핑 마스크’를 직접 만드는 ‘마이 딜리셔스 테리피(MY DELICIOUS THERAPY)’ 서비스를 10월 1일부터 시작한다. 세 번째 맞춤형 화장품 서비스로 서울 명동의 라네즈 플래스숍에서 체험할 수 있다.


고객이 직접 고른 향으로 제품을 손수 만들고 패키지까지 디자인하여 나만의 립 슬리핑 마스크를 만들 수 있다. 지난해 이대 플래그숍에서 선보인 제품을 업그레이드 해, 이번에는 새로운 향 5가지를 추가, 총 10가지 향을 선보인다.


라네즈 관계자는 “시향 과정에서는 향취가 지닌 감성 테라피 효과에 대해 카운셀링을 제공하여 고객이 자신에게 꼭 맞는 향을 고를 수 있다. 패키지 또한 리본 포장, 보석 십자수, 실링 왁스 등을 추가하여 DIY(Do It Yourself) 요소를 강화했다”고 설명했다.


라네즈는 2016년 8월에 자신의 피부색에 맞는 립스틱을 즉석에서 만들어주는 '마이 투톤 립 바'를 선보이며, 업계 최초 맞춤형 화장품 서비스를 출시했다. 이어 11월에는 피부 유수분 밸런스에 따라 맞춤형 수분 크림을 제작하는 “마이 워터뱅크 크림”을 선보이며 서비스 폭을 넓혀 왔다.


한편 라네즈 립 슬리핑 마스크는 수면 시간 동안 입술 각질을 부드럽게 녹여내는 동시에 보습 성분을 채워 간편하게 주름, 각질 없는 입술로 관리해준다. 립 슬리핑 마스크 신제형은 ‘2018년 대한민국 기술대상’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.


배너

배너
배너
배너

포토

더보기